예천곤충축제, 관람객 인산인해 성황
  • 유상현기자
예천곤충축제, 관람객 인산인해 성황
  • 유상현기자
  • 승인 2022.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공충생태원.
SEMI 곤충엑스포 2022 예천곤충축제 9일째인 14일 예천읍 시가지, 곤충생태원, 용궁순대축제장에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이 몰려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다.

코로나19로 중단했던 지역축제를 모처럼 재개하면서 인파가 몰린 것이라는 해석도 있으나 과거 곤충엑스포와는 다른 폭 넓은 홍보와 다양한 프로그램 등 알찬 구성이 흥행 성공을 이끈 것으로 풀이된다.
예천곤충축제 힐링정원.
예천곤충축제 힐링정원.

이번 축제는 예천읍 시가지에 시크릿 가든 속 곤충들의 환상적인 미디어 아트를 체험할 수 있는 곤충관과 곤충산업을 대표하는 기업이 한자리에 모인 산업관, 아이들이 좋아하는 파충류를 만날 수 있는 파충류관, 포토존, 벅스놀이마당, 프리마켓 등 뉴트로 거리를 조성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공충생태원
공충생태원

또한 관람객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는 곤충생태원에는 배추흰나비·제비나비·암끝검은표범나비·꼬리명주나비 등 5천여 마리의 다양한 나비와 함께 산책을 즐길 수 있는 동양 최대 나비 관찰시설인 나비터널을 비롯해 버블쇼·마술공연·인형극이 펼쳐지는 곤충정원 벅스스테이지, 생태원을 한눈에 볼 수 있는 모노레일 등으로 관람객들이 연일 넘쳐나고 있다.

이외에도 축제와 연계한 용궁순대축제, 치맥 페스티벌, 낙동 7경, 예천국악제, 예천아리랑축제 등이 성황을 이뤘고, 한천체육공원에 있는 어린이 물놀이장에는 축제 기간중 평일 1천 명, 주말에는 2천 명 이상이 방문해 흥행몰이에 한몫 했다.

이번 주말에는 여름 방학과 휴가를 맞은 가족단위 관람객들이 축제장을 줄지어 방문하고 있어, 14일 예천문화관광재단의 축제 목표 관람객 수인 20만 명을 넘어 설 것으로 전망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