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표 예방 주호영 “與 혼란 죄송”… 민생 협력 다짐
  • 뉴스1
김진표 예방 주호영 “與 혼란 죄송”… 민생 협력 다짐
  • 뉴스1
  • 승인 2022.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진표 국회의장(오른쪽)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장실을 예방한 주호영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악수하고 있다. (공동취재)
김진표 국회의장(오른쪽)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장실을 예방한 주호영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과 악수하고 있다. (공동취재)
주호영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김진표 국회의장을 예방하고 민생을 위한 여야 협력을 다짐했다.
 
주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의장실을 방문해 김 의장을 예방했다. 김 의장은 이 자리에서 “주 위원장은 정치 경륜이 풍부하고 뛰어난 지도력을 보여줬다”며 “국민의힘은 물론이고 우리 정치 자체가 국민들이 원하는 협력의 정치, 통합의 정치를 할 수 있도록 좋은 역할을 할 것으로 믿는다”고 덕담을 건넸다.
 
주 위원장은 이에 “여당이 안정돼야 국정 동력이 되고 야당과 대화도 제대로 할 수 있을 텐데 집권 초 여당에 혼란이 있어 국민들에게 죄송하다”며 “빠른 시일 안에 조율해 여야 간 대화, 협의를 통해 의회민주주의가 살아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의장은 이에 “옳은 말씀”이라며 “수해복구가 시급하고 국회 민생경제특위를 만들어 신속하게 결정할 수 있도록 입법권까지 준 상황에서 정당이 빨리 안정돼야 한다”며 “수해복구, 민생안정에 우선적으로 정치권이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가 강조했다.
 
주 위원장은 “저희도 내일 비대위가 정식 출범한다”며 “민생안정에 역점을 두고 현장을 체크(확인)하고 필요한 예산 지원이나 복구에 필요한 조치를 최우선에 두려고 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