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태풍 피해 주민들 하루빨리 일상 되찾길”
  • 모용복국장
“포항 태풍 피해 주민들 하루빨리 일상 되찾길”
  • 모용복국장
  • 승인 2022.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우체국·자원봉사센터 이사회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
피해 복구·이재민 구호 위한 성금
장판·벽지 등 물품 기탁 줄이어
포항시 자원봉사센터 이사회가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좌측부터 조규용 이사장, 이장식 포항시 부시장) 사진=포항시 제공
정창원 포항우체국장(오른쪽)이 이장식 포항시 부시장에게 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포항시 제공
지난 6일 발생한 태풍 ‘힌남노’의 기록적인 폭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과 주민들에게 연일 따뜻한 도움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전우헌)는 27일 포항시청을 찾아 태풍피해 이재민을 위해 2억 원 상당의 벽지·장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전우헌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은 “포항지역 피해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을 되찾는 데 도움이 되기 위해 성금을 기탁했다”며 “아픔을 이겨내고 희망을 되찾을 수 있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라고 말했다.

(사)경상북도 교통단체 연합회(회장 이병철)는 200만 원 상당의 벽지·장판, 국제라이온스협회 365-E(경북)지구(총재 김세용)는 2000만 원 상당의 벽지·장판, 상주시 이통장연합회는 240만원 상당의 벽지·장판, 대구지방변호사회(회장 이석화)는 2000만원 상당의 벽지·장판, 포항시립교향악단(단원대표 노철우)에서는 100만 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주식회사경동나비엔(대표 손연호)는 1억9600만 원 상당의 온수매트 800개, 포항시 자원봉사센터 이사회(이사장 조규성)는 800만 원 상당의 벽지·장판, 포항우체국(우체국장 정창원)은 500만 원 상당의 이불 92채, 포항청년회의소(회장 이동진)·포항JC특우회(회장 김봉우)는 500만 원 상당의 이불 250채, 북포항청년회의소(회장 이호명)는 200만 원 상당의 벽지·장판, 포항시 재향군인회(회장 이종엽)·여성회(회장 박해자), 포항시 재향군인회청년단(단장 김형훈), 다익회(회장 최원복)에서 각각 550만 원, 300만 원, 100만 원 상당의 벽지·장판을 기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