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2022 금당야행 '달밤나들이' 성료
  • 유상현기자
예천군, 2022 금당야행 '달밤나들이' 성료
  • 유상현기자
  • 승인 2022.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예천문화관광재단(이사장 김학동)은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용문면 금당실 마을 일원에서 ‘2022 금당야행 <달밤 나들이>’를 개최하고 있다.

(재)예천문화관광재단(이사장 김학동)은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용문면 금당실 마을 일원에서 ‘2022 금당야행 <달밤 나들이>’를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이번 금당야행은 금당실마을 송림과 마을 일원을 야간조명을 활용해 아름답게 꾸몄으며 마을 곳곳에 체험 프로그램을 배치해 관람객들에게 가을 밤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금당실 송림은 달 조형물을 설치해 많은 관람객에게 추억을 남길 수 있는 포토존을 제공했으며 야간 조명이 밝혀진 공연장에서는 버블쇼·가요·성악·국악 등 관람객 모두가 즐길 수 있도록 했다.

금곡서원 앞에서는 다양한 체험과 물품을 볼 수 있는 프리마켓이 열려 관람객들의 발길을 붙잡았으며 금곡서원 내부에서는 한복 입기 체험과 다양한 기념품 만들기 체험이 진행됐다.

고즈넉한 초가와 기와집이 어우러진 경담재에서는 막걸리를 직접 만들어 가는 체험과 다양한 전통음식 체험과 도자기를 만들 수 있는 체험이 진행돼 관람객들의 흥미를 자아냈다.


또한 금당실마을에 있는 고인돌 공원에서는 금당실 마을 주민이 직접 천체망원경을 준비해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행성과 별을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한옥 체험관에서는 고추장만들기, 인절미·꽃차·천연염색 체험 등 다양한 전통으로 관람객들이 우리 전통문화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체험의 장이 열렸다.

특히 이번 2022 금당야행에서는 스탬프투어를 진행해 행사장 곳곳에 있는 스탬프를 모두 받은 관람객들에게 야행의 취지에 맞는 청사초롱 키트를 제공해 가을밤 금당실마을을 더욱 밝게 빛낼 수 있었다.

김학동 이사장은 “2022 금당야행을 통해 추후 문화재청 공모사업인 문화재 야행의 기틀을 닦는 한편, 지역의 전통이 살아있는 곳에서 아름다운 모습을 연출할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