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국산 목조화 사업 마무리… 성곡어린이집 편백나무 리모델링
  • 이희원기자
영주시, 국산 목조화 사업 마무리… 성곡어린이집 편백나무 리모델링
  • 이희원기자
  • 승인 2022.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시는 ‘어린이 이용시설 목조화사업’을 통해 장수면 성곡어린이집에 국산 목재로 실내 환경을 개선했다.

산림청 공모사업인 ‘어린이 이용시설 목조화사업’은 주로 실내에서 활동하는 어린이들이 쾌적하고 건강하게 생활하면서 목재를 직접 만지고 느껴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5월 경북에서 영천시, 경산시와 함께 산림청 주관 ‘어린이 이용시설 목조화사업’에 선정돼 총 사업비 1억원을 확보, 장수 성곡어린이집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했다.

시는 사업비 1억원(국비 5000만원, 지방비 2000만원, 자부담 3000만원)을 투입해 어린이들이 이용하는 복도 공간을 국산 목재(편백나무)로 110㎡공간을 리모델링해 쾌적하고 건강한 교육, 휴식공간으로 재탄생시켰다.

어린이집 학부모 황 모(40·휴천동)씨는 “편백나무 피톤치드의 효과로 아이들에게 아토피피부염이나 호흡기질환 걱정은 말끔히 씻어버릴 듯하다”며 “실내 생활을 많이 하는 영유아들의 건강을 위해 환경 친화적인 사업이 많아 졌으면 좋겠다”고 했다.

금두섭 산림녹지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어린이들이 쾌적하고 건강한 환경 속에서 목재에 대한 친근감을 높이고 탄소중립 실현에 맞게 목재에 대한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