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화권 관광객 잡아라”… 경북도, 다각적 마케팅 시동
  • 박형기기자
“중화권 관광객 잡아라”… 경북도, 다각적 마케팅 시동
  • 박형기기자
  • 승인 2022.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경북도문화관광공사
내년 중화권 방한관광 재개 위해
중국 언론사·대만 현지 여행사
팸투어 진행… 道 관광지 소개
대만 예능프로그램 촬영 유치
 

경북도가 중화권 관광객 유치를 위해 다양한 마케팅 추진으로 관광활성화에 나서고 있다.

29일 경북도문화관광공사에 따르며 경북도와 함께 2023년 중화권 방한관광 재개를 위해 변화된 관광 트렌드에 맞춰 중국 언론사 대상 팸투어, 대만 예능프로그램 촬영 유치 및 대만 현지 여행사 대상 경북관광설명회를 진행했다.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해서 지난 10월28일부터 30일까지 중국의 언론사인 인민일보, 신화통신사등 중국 현지 언론사 6곳을 대상으로 경북 문화관광 보도를 위한 팸투어를 실시했다.

안동, 청송 등 대표적인 경북 가을 문화관광지를 홍보했으며, 팸투어단과 간담회 자리에서는 경북 가을 문화관광지 현지 보도와 경북관광활성화에 대한 다양한 의견 공유 및 교류의 시간을 가졌다.

또 대만 최고 인기 예능프로그램 ‘종예완흔대 Mr.Player’를 경북으로 유치해 경주와 포항의 핫스팟을 배경으로 촬영을 진행해 경주를 찾은 관광객들과 어우러진 재미있는 장면을 연출하기도 했다.

‘종예완흔대 Mr.Player’는 대만판 ‘런닝맨’으로 불리는 프로그램으로, 대만 유명MC ‘우종시엔’을 포함한 인기 연예인 등 30여 명에 이르는 현지 촬영팀이 경주, 포항을 방문해 촬영을 성공적으로 마쳤으며, 해당 촬영영상은 대만 공중파 CTV를 통해 12월중 2회에 걸쳐 방영될 예정이다.

또한 이달 16일부터 18일까지 대만 현지 여행사 15곳을 대상으로 대구 경북 한류테마 상품 개발을 위한 경북 팸투어를 진행했다.

한국관광공사 대구경북지사, 경북도와 공사는 각종 체험 지원과 홍보설명회를 통해 경주, 안동, 문경, 포항 등 경북 주요도시의 홍보영상 및 경북이 보유하고 유네스코가 인정한 세계문화유산, K-콘텐츠속의 경북 신 관광지를 소개해 대만 현지 여행사로부터 많은 호응을 얻었다.

경북관광공사 김성조 사장은 “코로나 이전 방한 국가 1위 중국과 3위 대만은 경북 관광활성화를 위해 집중공략 해야 할 시장”이라며 “이번 대만 현지 여행사 팸투어를 통한 다양한 경북관광상품 개발 및 중국 현지 언론사 팸투어와 대만 예능프로그램 촬영으로 중화권 내에 경북 인지도가 제고되길 기대하며, 지속적으로 중화권 관광객을 경북으로 유치할 수 있도록 다각적 마케팅 활동을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