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대구 편입 확정…TK신공항 ‘順기류’
  • 손경호기자
군위군, 대구 편입 확정…TK신공항 ‘順기류’
  • 손경호기자
  • 승인 2022.12.0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법률안 국회 본회의 통과
내년 7월부터 ‘대구시 군위군’
신공항 특별법 통과도 청신호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제1소위원회가 28일 회의를 열고 '경북도와 대구시 간 담당구역 변경에 대한 법률안(군위군 대구 편입법)'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사진은 이날 오후 경북 군위군청 전경. 뉴스1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제1소위원회가 28일 회의를 열고 '경북도와 대구시 간 담당구역 변경에 대한 법률안(군위군 대구 편입법)'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사진은 이날 오후 경북 군위군청 전경. 뉴스1
내년 7월 1일 경상북도 군위군이 대구광역시 군위군으로 행정구역이 변경된다.

국회는 8일 본회의를 열고 군위군의 대구광역시 편입을 위한 ‘경상북도와 대구광역시 간 관할구역 변경에 관한 법률안’을 통과시켰다.

지난 12월 1일 법률안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를 통과한 이후 7일 법제사법위원회를 거쳐 8일 본회의 의결까지 일사천리로 진행된 것이다.

이에 따라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건설의 선결조건인 군위군의 대구시 편입으로 각종 인·허가 등 법정사무에 대한 군위군의 원활한 협조로 신공항 건설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군위군이 편입되면 대구시 면적이 884㎢에서 1,498㎢로 약 70% 확대되어, 단숨에 전국 특·광역시 중 1위에 등극하게 되어 넓어진 면적만큼 풍부한 가용자원을 바탕으로 미래 신산업 육성의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대구시는 당초 목표로 했던 올해 정기국회 내에 법률안이 통과된 만큼 내년 7월 1일자로 편입이 안정적으로 마무리되도록 군위군 편입에 따른 후속조치계획을 본격적으로 실행할 예정이다.

주요 준비 사항으로는 △주요 사업계획 검토(도시·교통계획, 학군 조정, 농업·상수도 분야) △자치법규 정비 △국·공유재산 및 물품인수 △사무 인계인수 △세입·세출예산 조정 △전산시스템 정비 △각종 공부정리 △안내표지판 정비 등이다.

또한 대구시·경북도·군위군 간 공동협의회를 구성·운영하여 편입 준비과정에서의 이견을 조정하고 상호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군위군의 대구 편입 법률안의 국회 통과로 통합신공항특별법 통과에 청신호가 켜졌다”며 “군위군과 함께 대도약의 공항도시와 신산업의 도시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장기적인 계획을 차근차근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철우 지사는 “대구경북신공항은 대구경북이 글로벌 발전의 계기를 만드는 중요한 일이다”며, “군위군의 대구편입을 지역발전과 대구경북의 상생발전을 위한 기회로 만들자”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두류파크 2022-12-09 10:56:41
대구 망했네... 자급자족 낮은 대구가 더 망해가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