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2023년도 표준지공시지가 6.81% 하락
  • 정운홍기자
안동시, 2023년도 표준지공시지가 6.81% 하락
  • 정운홍기자
  • 승인 2023.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준지공시지가 가장 높은 곳 서부동 상가, 가장 낮은 곳 임동면 산지
국토교통부는 2023년도 표준지공시지가를 1월25일자로 결정·공시했다.

안동시의 올해 표준지는 5430필지가 선정돼 공시지가가 전년대비 6.81% 하락한 것으로 확정됐다.

지가변동의 주요 요인은 정부의 보유세 부담완화를 위한 공시가격 현실화 수정계획이 반영돼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전국의 표준지공시지가는 전년대비 5.92% 하락, 경상북도는 6.85% 하락해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안동시의 표준지공시지가가 가장 높은 곳은 서부동 149-117번지 상업용지로 ㎡ 당 625만8000원이며 가장 낮은 곳은 임동면 지리 산60-3번지 임야가 ㎡ 당 258원으로 조사됐다.

표준지공시지가는 개별공시지가의 산정기준이 되는 것은 물론, 감정평가업무의 토지에 대한 감정·평가기준 및 일반적인 토지거래의 지표로 활용된다.

표준지공시지가의 열람은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고 안동시청 토지정보과에서도 열람할 수 있다.

공시된 표준지가에 대해 이의가 있는 소유자 또는 이해관계인은 25일부터 2월 23일까지 위 온라인 열람사이트와 안동시청 토지정보과로 이의신청서를 제출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