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관광객 전세기 타고 경북으로~
  • 김우섭기자
대만 관광객 전세기 타고 경북으로~
  • 김우섭기자
  • 승인 2023.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만여행사 초청 팸투어 결실
3월까지 주 2회 총 18편 운항
경북도와 경북문화관광공사는 대만 현지 여행사 초청 팸투어와 연계한 경북홍보설명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그 결실로 올해 첫 대만 가오슝-대구공항 운항 전세기 관광상품을 통해 경북에서 대만 관광객을 맞이했다.

이번 전세기는 지난 1월 19일부터 3월 20일까지 주 2회(월, 목) 총 18편이 운항되며 3박4일, 4박5일 대구-경북(경주)-부산일정으로 구성된 상품으로, 19일 60여명의 관광객들 새해 첫 방문과 춘제기간인 21일 172명 등 총 3000여명의 관광객들이 경북을 찾는다.

관광일정은 고즈넉한 정취를 느낄 수 있는 경주 교촌 한옥마을을 시작으로, 월정교 및 동궁과 월지와 유네스코 세계문화 유산인 불국사를 거쳐 경주의 핫플레이스인 황리단길로 구성되었다.

도와 공사는 19일 경주를 찾은 대만 관광객을 대상으로 월정교에서 대한민국의 대표 야경명소를 오롯이 즐길 수 있는 백등체험을 통한 환대행사를 진행했다.

대만 현지 여행사와 언론사, 인플루언서로 구성된 24명의 팸투어단을 상대로 경북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K-콘텐츠 촬영지 체험 관광지 등 경북만이 가진 특색을 홍보함과 동시에 다양한 지원방안을 공유하고 안심여행에 대한 대만여행사 수요를 확인하는 자리를 가졌다.

김상철 경상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전세기 관광상품에 경북이 포함된 것은 코로나 시기에도 꾸준히 국제박람회 홍보설명회를 통해 경북관광을 꾸준히 홍보한 결실이다”며 “2023~2024 한국방문의 해와 연계한 경북만이 가진 특별함과 전통미를 지속적으로 홍보하여 대만 관광객을 경북으로 유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