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신 공격수' 김신욱, 홍콩 킷치와 3년 계약…데얀과 투톱 기대
  • 뉴스1
'장신 공격수' 김신욱, 홍콩 킷치와 3년 계약…데얀과 투톱 기대
  • 뉴스1
  • 승인 2023.0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후 경기 고양시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대한민국과 스리랑카의 경기 전반전에서 김신욱이 페널티킥으로 두번째 골을 넣고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2021.6.9/뉴스1
킷치에 입단한 김신욱(킷치 제공)

국가대표 출신 ‘장신 공격수’ 김신욱이 홍콩 킷치SC에 입단했다.

킷치는 2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김신욱이 메디컬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통과하고 계약서에 사인했다. 우리는 김신욱과 2026년까지 함께한다”고 발표했다. 등번호는 33번이다.

김신욱은 2009년부터 2019년까지 K리그 통산 350경기 132골31도움을 기록했던 공격수로, 이후 상하이 선화(중국)와 라이언시티 세일러스(싱가포르)에서 활약했다.

당초 김신욱은 K리그 복귀도 염두에 두고 있었지만 홍콩에서의 새로운 도전을 택하게 됐다.

김신욱이 킷치로 합류함에 따라, 킷치는 과거 K리그를 대표하는 외인 공격수였던 데얀과 함께 투톱으로 호흡을 맞출 가능성도 높아졌다.

알렉스 추 킷치 감독은 “김신욱은 신장이 좋고 힘이 세다. 그는 여러 방법으로 우리 팀에 도움이 될 수 있지만, 무엇보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에서의 방대한 경험이 큰 힘이 될 것”이라면서 기대를 표했다.

이어 “김신욱은 우리 팀이 많은 골을 넣는 데 도움을 주고 젊은 선수들에게 훌륭한 롤모델이 될 것”이라고 칭찬했다.

킷치는 홍콩 프리미어리그 4회 우승 팀으로, 이번 시즌도 8승1무(승점 25)로 리그 공동 선두를 달리며 ACL 티켓과 우승에 도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
  • 경북 포항시 남구 중앙로 66-1번지 경북도민일보
  • 대표전화 : 054-283-8100
  • 팩스 : 054-283-53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용복 국장
  • 법인명 : 경북도민일보(주)
  • 제호 : 경북도민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03
  • 인터넷 등록번호 : 경북 아 00716
  • 등록일 : 2004-03-24
  • 발행일 : 2004-03-30
  • 발행인 : 박세환
  • 대표이사 : 김찬수
  • 경북도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경북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iDominNews@hidomi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