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넓어진 스펙트럼" 프로미스나인, 방시혁 의장 지원사격 속 1년만의 컴백
  • 뉴스1
"넓어진 스펙트럼" 프로미스나인, 방시혁 의장 지원사격 속 1년만의 컴백
  • 뉴스1
  • 승인 2023.0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그룹 프로미스나인(fromis_9)이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가진 정규 1집 ‘언락 마이 월드(Unlock My World)’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미나우 (#menow)’를 열창하고 있다. 2023.6.5/뉴스1
걸그룹 프로미스나인(fromis_9) 송하영(왼쪽부터)과 박지원, 이새롬, 노지선, 이나경, 이서연, 백지헌, 이채영이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가진 정규 1집 ‘언락 마이 월드(Unlock My World)’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3.6.5/뉴스1
걸그룹 프로미스나인(fromis_9)이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가진 정규 1집 ‘언락 마이 월드(Unlock My World)’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타이틀곡 ‘#미나우 (#menow)’를 열창하고 있다. 2023.6.5/뉴스1

그룹 프로미스나인이 넓어진 스펙트럼을 자신하며 1년만에 정규 앨범으로 컴백했다.

프로미스나인은 5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에 위치한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정규 앨범 ‘언락 마이 월드’(Unlock My World)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이번 앨범은 지난해 6월 미니 5집 ‘프롬 아워 메멘토 박스’(from our Memento Box) 이후 약 1년 만의 컴백이다. 여러 장르를 망라한 10곡을 통해 폭넓어진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여줄 계획이다.

멤버들은 “짧지 않은 시간동안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이번 앨범은 나의 세계를 잠금해제하고 더 넓은 세계로 나아가겠다는 뜻이 담겼다, 솔직 당당하게 세상과 마주하겠다는 뜻을 담았다”고 소개했다.

멤버들은 또 이번 앨범을 발표하면서 “좋은 에너지를 드리고 싶고 많은 분들이 우리 앨범을 즐겨줬으면 한다”면서 “어떤 모습으로 다가가야 할지 고민을 많이 했는데 이번 앨범에 그 해답이 담겼고 많은 분들이 우리 앨범으로 용기를 얻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프로미스나인은 데뷔 5년만에 첫 정규 앨범을 발표하게 됐다. 이에 이새롬은 “더 좋은 음악을 들려주기 위해 멤버들과 소통도 많이 하고 세밀한 부분까지 심혈을 기울였다”고 소개했다.

‘언락 마이 월드’는 남들이 보는 시선과 이상향에 나를 끼워 맞추는 것이 아닌, 꾸밈없이 솔직한 ‘진짜 나의 모습’으로 더 넓은 세상과 마주하겠다는 프로미스나인의 의지가 담긴 앨범이다. 이제껏 내비친 적 없던 외롭고 쓸쓸한 단면부터 이를 깨고 앞으로 나아가는 용기와 포부를 리스너들에게 전한다.

이채영은 이번 앨범에 대해 “내가 사랑하는 나에 대한 포커스가 맞춰진 앨범”이라며 “멤버들도 스스로를 많이 돌아봤고 솔직한 대화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팀워크가 더 단단해졌고 정규 앨범이라 멤버들의 열정이 높아진 덕에 더 만족스러운 결과물이 나왔다”며 “제작 과정이 우리의 성장이었다”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미나우’(#menow)는 세련되면서 컨템퍼러리한 리듬이 묵직하게 어우러졌다. 프로미스나인의 섬세한 보컬과 풍성한 코러스 보컬을 더해 완성도를 높였다. 꾸밈없는 모습을 솔직하게 보여주며 상대와 더 가까워지고 싶다는 메시지를 담았다.

뮤직비디오 역시 감각적인 영상미를 기대케 했다. 지난 3일 공개한 뮤직비디오 티저에서 멤버들이 힘차게 활주로를 달리고, 철조망을 뛰어 넘어 더 넓은 세계로 나아가는 모습은 이야기의 끝이 어떻게 뻗어나갈 지 궁금하게 만들었다. 멤버들의 성숙한 변화는 물론, 절도있지만 섬세한 퍼포먼스를 아울러 다채로운 장면을 보여줄 전망이다.

프로미스나인의 이번 앨범에는 방시혁 의장의 곡 ‘브링 잇 온’도 수록됐다. 멤버들은 “우리가 해보지 않은 스타일의 노래라 멋있게 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방 의장이 만들고 나서 우리가 생각나서 선물했다고 한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우리의 스펙트럼을 확장시킬 곡”이라고 덧붙여 기대감을 높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
  • 경북 포항시 남구 중앙로 66-1번지 경북도민일보
  • 대표전화 : 054-283-8100
  • 팩스 : 054-283-53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용복 국장
  • 법인명 : 경북도민일보(주)
  • 제호 : 경북도민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03
  • 인터넷 등록번호 : 경북 아 00716
  • 등록일 : 2004-03-24
  • 발행일 : 2004-03-30
  • 발행인 : 박세환
  • 편집인 : 모용복
  • 대표이사 : 김찬수
  • 경북도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경북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iDominNews@hidomi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