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대, 학과 간 융합교육으로 학생 역량 강화
  • 김형식기자
구미대, 학과 간 융합교육으로 학생 역량 강화
  • 김형식기자
  • 승인 2023.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대, 학과 간 융합교육으로 학생 역량 강화




구미대학교(총장 이승환)가 역점을 두고 추진하고 있는 학과 간 융합역량 강화 프로그램이 탄력을 받고 있다.

구미대 작업치료과와 조경과는 지난 18일 성실관 시청각홀에서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2023년도 4차산업 스마트 작업치유조경 경진대회’를 개최해 양 학과의 융합 프로젝트를 구체화하고 나섰다.

앞선 7월 5일 언어치료과와 소방안전과 재학생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학과 융합 역량 강화 프로그램’에 이어 두 번째다.

이 프로젝트는 경진대회를 통해 작업치료과 및 조경과 재학생들의 전공직무능력과 창의력을 배양해 혁신적인 전문인으로 양성한다는 목적을 가지고 있다.

참가팀은 총 5팀으로 금상은 ‘VIEW’팀, 은상은 ‘LOV2’팀, 동상은 ‘OTLS’팀이 차지해 각각 45만원, 35만원, 20만원 등 총 장학금 100만원이 수여됐다.

금상을 수상한 ‘VIEW’팀은 작업치료과의 노인인지 직무능력과 조경과의 설계, 디자인, 시공 능력이 융합된 ‘시니어 종합운동기구’를 작품에 표현했다.

작업치료과 이종민 학생은 “알지 못하는 분야에 대해 공부하고 나눌 수 있었고 특히 조경과 학생들에게 조경 디자인 설계 등을 통해 작업치료과에 접목할 수 있는 부분을 배웠다”고 말했다.

조경과 박유경 학생은 “작업치료과와의 프로젝트를 통해 생각하지 못했던 좋은 아이디어가 도출됐다”면서 “서로가 가진 강점으로 부족했던 부분을 보완해 나가는 과정이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심사위원은 구미정보고등학교 김초미 산학협력부장과 코리아랜드스케이프 이제화 소장 등 외부인사가 맡아 공정하게 진행했다.

이들 외부 심사위원들은 “단일한 종류의 지식만으로는 해결할 수 없는 여러 난제에 대해 융합적 사고를 통해 신속하게 대처하는 능력을 키우는 자리가 됐다”며 “작업치료과와 조경과의 4차산업 경진대회는 전문성과 디자인이 만난 좋은 자리였다”고 총평했다.

이승환 총장은 “각 학과의 전공직무능력이 결합해 창의적인 아이디어 작품을 보면서 융합 교육의 중요성을 실감했다”면서“구미대는 학과 융합 역량 프로그램을 더욱 강화해 전공 실무 융합 역량을 갖춘 전문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