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 혁신성장·군민체감형 군정 펼칠 것”
  • 권오항기자
“고령 혁신성장·군민체감형 군정 펼칠 것”
  • 권오항기자
  • 승인 2023.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남철 군수, 군의회 시정연설
내년 군정 방향·주요 사업 제시
투자유치 활성화에 행정력 집중
이남철 고령군수가 지난 28일 열린 제293회 고령군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고령군 제공
이남철 고령군수는 지난 28일 열린 제293회 고령군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2024년도 예산안 제출에 즈음한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군정 운영 방향과 주요 사업 등을 제시했다.

고령군은 올해 당초예산보다 약 2.2% 증액된 4407억 원을 편성했다.

이남철 군수는 대구 제2국가산업단지 지정에 따른 배후도시로서 고령군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신규 주거단지 조성 등 각종 개발사업 추진 및 내년 말 준공 예정인 월성일반산업단지 내 첨단 앵커기업 등 투자유치 활성화에 행정력 집중을 예고했다.

또한, 클라인가르텐 및 천년건축, 청년임대주택 등 지속적인 정주 인프라 구축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청년중심 문화정책 등을 통해 청년인구를 유인해 인구증대를 꾀하고, 나아가 역동하는 고령으로 변화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했다.

지역 성장의 기폭제가 될 세계유산 등재를 계기로 세계유산의 보존 및 역사적 가치를 도모하기 위한 다양한 문화·관광·체육 연계사업을 추진하고, 로컬문화 콘텐츠 발굴에 힘쓰는 한편, 스마트 농업으로의 대전환을 위해 농업기술혁신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이남철 고령군수는 “열악한 재정 여건 속 2024년도 예산은 민선 8기 반환점을 힘차게 통과하는 데 큰 동력이 될 재원”이라며, “밀려오는 ‘지방시대’의 물결에 유연하면서도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신규사업과 공모사업에 도전함으로써 군민들이 새로워진 고령의 변화를 느낄 수 있는 군정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