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겨울철 안정적 전력공급 준비태세 본격화
  • 박형기기자
한수원, 겨울철 안정적 전력공급 준비태세 본격화
  • 박형기기자
  • 승인 2023.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개 원자력 발전소 현황 점검
원전 안전운영 실천 다짐대회
한파 등 자연재해 선제적 대응
경주 한수원 본사에서 5개 원자력발전소 소장들과 임원진들이 참여한 겨울철 안전운전 실천 다짐대회에서 원전 현황과 겨울철 대비 준비사항을 점검하고 있다. 사진=한수원 제공
올 겨울 안정적인 전력공급에 차질없이 대비하기 위해 한수원이 5개 원자력발전소 준비현황을 점검하고 전력수급 현황을 집중 관리에 들어갔다.

한국수력원자력은 본격적인 겨울철을 앞두고 안정적 전력공급을 위해 지난달 30일 경주 본사에서 겨울철 원전 안전운영 실천 다짐대회를 개최하고, 전력수급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모든 원전 발전소장이 참석한 회의에서 한수원은 원전 현황과 겨울철 대비 준비사항을 꼼꼼히 점검하며, 원전을 안전하게 운영하고, 계획예방정비 중인 원전은 제때 가동할 수 있도록 전사적인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앞서 한수원의 원전 운영을 총괄하는 이상민 기술부사장은 지난 11월20일 전남 영광군 한빛원자력본부에 이어, 11월28일 경북 울진군 한울원자력본부에서 현장경영을 시행해 계획예방정비 중인 한빛2호기와 한울1호기의 진행현황과 정비 현안을 직접 살폈다.

한수원 경영진은 모든 원전본부 현장경영을 통해 폭설, 한파 등 겨울철 자연재해와 각종 재난에 대비한 준비현황을 점검하고 안정적 전력공급을 강조할 계획이다.

올해 겨울철 기온은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전망되지만, 기온 변화가 심할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전력수요는 지난해보다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는 12월4일부터 내년 2월29일까지 약 3개월간을 ‘겨울철 전력수급 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전력수급 현황을 집중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한수원은 ‘겨울철 전력수급 대책기간’ 최소 18기에서 최대 22기의 원전을 가동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