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불법 현수막 없는 도시환경 만든다
  • 추교원기자
경산시, 불법 현수막 없는 도시환경 만든다
  • 추교원기자
  • 승인 2023.1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지능형 CCTV 활용 현수막 탐지기술 실증사업 대상 선정
현수막 설치 시 문자인식·영상분석 통해 불법 여부 알림 전송
경산시는 지난 10월 6일 행정안전부와 한국옥외광고센터에서 추진하고 있는 인공지능(AI)과 지능형 CCTV를 활용한 현수막 탐지 기술을 개발하는 실증사업 대상도시로 선정돼 도시미관 개선에 큰 기여를 했다. 뉴스1
경산시는 지난 10월 6일 행정안전부와 한국옥외광고센터에서 추진하고 있는 인공지능(AI)과 지능형 CCTV를 활용한 현수막 탐지 기술을 개발하는 실증사업 대상도시로 선정돼 도시미관 개선에 큰 기여를 했다. 뉴스1
경산시가 불법 현수막 없는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 및 광고 행정의 선도적인 역할을 구축한다.

시는 지난 10월 6일 행정안전부와 한국옥외광고센터에서 추진하고 있는 인공지능(AI)과 지능형 CCTV를 활용한 현수막 탐지 기술을 개발하는 실증사업 대상도시로 선정돼 5일 제3자 MOU 협약을 체결하고 전액 국비로 사업을 진행한다.

경산시가 대상지를 선정하고 환경을 제공하면 한국옥외광고센터에서 구축한 현수막 탐지 기술 인공지능 서버와 시스템, 한국전자통신연구원이 개발한 인공지능(AI) 시각 지능 ‘딥뷰(Deep View)’ 기술을 적용해 인공지능(AI)과 지능형 CCTV로 현수막 설치 시 문자인식과 영상분석을 통해 담당 공무원에게 알람으로 불법 여부를 알려준다.

또한 스피커를 통한 불법 현수막 설치 중단 안내방송을 하고 불법 현수막 문자인식, 광고 내용 및 설치자 등의 현수막 내 활자 정보를 전산화 처리 제공해 과태료 부과, 행정처분 등에 도움이 될 예정이다. 정당 현수막도 표시·설치 일자 및 내용을 전산화하고 합법적 배제 요건을 자동 판별로 행정적인 부담을 경감하고 광고 행정의 선도적인 역할을 구축한다.

아울러 이번에 선정된 실증사업을 통해 지난 10월부터 실시하고 있는 현수막 없는 거리인 제로 지대를 중심으로 집중적으로 단속을 할 예정이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인공지능(AI) 영상분석 기술과 지자체의 지능형 CCTV를 활용한 불법·정당 현수막 탐지 기술 개발을 통해 예산과 행정력 낭비를 줄이고 즉각적인 대응체계를 확립해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추후 단속 구역을 확대해 가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