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파 '베터 띵스', 美 뉴욕 타임즈 '2023 베스트 송' 선정
  • 뉴스1
에스파 '베터 띵스', 美 뉴욕 타임즈 '2023 베스트 송' 선정
  • 뉴스1
  • 승인 2023.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M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에스파(aespa)의 ‘베터 띵스’(Better Things)가 올해의 노래로 선정되어 화제다.

미국 뉴욕 타임즈(The New York Times)는 최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23년 최고의 노래’(Best Songs of 2023)를 발표했으며, 에스파가 K팝 아티스트로는 유일하게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뉴욕 타임즈는 “기존 K팝 사운드에서 벗어난 ‘베터 띵스’는 카우벨, 손뼉치는 소리와 피아노 코드가 곡을 이끌며 연속적으로 펼쳐지는 보컬 하모니가 후회 없이 인상적”이라고 감상평을 전했다.

또한 이 리스트에는 에스파 외에도 올리비아 로드리고, 도자 캣, 라나 델 레이, 돌리 파튼 등 세계적인 뮤지션들이 포함되어 있는 만큼, 라인업 중 유일한 K팝 아티스트인 에스파의 글로벌한 위상을 다시 한 번 실감케 했다.

지난 8월 발매된 ‘베터 띵스’는 청량하고 리드미컬한 퍼커션 사운드와 개성 있는 리듬 패턴이 돋보이는 미니멀한 업템포 댄스곡으로, 가사에는 주어진 시간을 더 가치 있는 것들에 집중하자는 긍정적인 메시지를 담았으며, 밝은 코드와 멜로디 그리고 에스파의 풍성한 보컬이 이를 더욱 돋보이게 해 많은 인기를 얻은 바 있다.

한편, 에스파는 최근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가 꼽은 ‘2023년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25’에 선정되며 막강한 파워를 증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