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신중년 채용 업체에 인건비 지원한다
  • 박형기기자
경주시, 신중년 채용 업체에 인건비 지원한다
  • 박형기기자
  • 승인 2024.0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중년 고용지원 2억 확보
中企 최대 3명 인당 70만원
소상공인 최대 2명 50만원
일자리 지원이 청년층에 비해 상대적으로 부족한 중장년층에 대한 지원을 위해 경주지역 신중년을 채용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인건비가 지원된다.

13일 경주시에 따르면 2024년 경북도 시군 특화 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 중 신중년 고용지원 유형에 선정돼 사업비 2억원을 확보했다.

시군 특화 맞춤형 일자리 지원 사업은 지역에 맞는 일자리 사업을 발굴해 양질의 고용기회를 제공하는 내용이다.

사업유형은 교육훈련, 취업연계, 시·군 간 컨소시엄 등의 일반사업과 신중년 고용지원 사업 2가지로 나뉜다.

경주시는 올 4월부터 12월까지 40~64세의 신중년을 채용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인건비를 지원한다.

중소기업은 최대 3명까지 인당 월 70만원을, 소상공인은 최대 2명까지 월 50만원을 지원한다.

한편 경주시는 지난해 신중년 고용사업을 수행한 결과 34개 업체에 42명, 2억4000만원의 인건비를 지원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지금껏 중년층에 대한 일자리 지원 정책은 청년층에 비해 상대적으로 부족했다”며 “앞으로 신중년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이들이 노동시장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일자리 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