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안동한우’생산 나선다
  • 권재익기자
`명품 안동한우’생산 나선다
  • 권재익기자
  • 승인 2014.0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정란사업 5500만원 투입

[경북도민일보 = 권재익기자]  안동시는 최고의 브랜드로 유명세를 타고 있는 안동한우의 최고 육질 생산을 위해 번식에서부터 생산에 이르기까지 체계적 기반을 구축하고 본격적인 최고 한우 생산에 나선다.
 시는 올해 우수한 형질의 암소기반 재건으로 송아지 생산의 안정적 토대를 마련하고 브랜드 안동한우의 안정적 번식기반 구축을 위해 우량형질의 수정란지원 사업에 5500만원을 투입한다.
 이와 함께 번식우농가 우량형질의 수정란 지원과 효율적 송아지 생산관리에 필요한 기자재 지원, 우량한 번식 밑소 기반구축을 위한 종축등록 확대 등을 추진키로 하고 한우번식우 농가와 가축인공수정사, 수정란 생산업체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우수정란 이식사업 설명회를 통해 수란우(수정란 이식우)와 공란우(수정란 채취)관리와 수정란 이식관련 전반적 사항에 대한 기술교육도 가졌다.

 암소능력 검정사업도 추진해 우수형질 유전능력을 평가 분석해 저능력우를 도태하고 고능력우 4200두를 선발한다.
 또 친자관련 DNA분석으로 한우개량을 촉진하는 한우친자확인 사업도 함께 전개하고 우량한우의 혈통을 지닌 우수한우 혈통보전을 위해 한우혈통등록비도 지원한다. 이밖에도 선형심사를 통해 암소 600두 선정 암소체형에 맞는 맞춤식 정액추천 등 한우선형심사 제고사업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우량 안동한우의 번식기반 구축과 함께 조사료 생산여건 조성, 안동한우 브랜드 관리, 소비자들에게 안전한 축산물 공급을 위한 도축 및 가공단계 안전관리인증기준 준수 지도로 최고 품질의 명품한우의 위상을 지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