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바이어, 안동 방문
  • 권재익기자
홍콩 바이어, 안동 방문
  • 권재익기자
  • 승인 2014.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산물 작황 점검·수입물량 확대 협의

[경북도민일보 = 권재익기자]  홍콩 쉬퐁그룹 구매바이어(토니 츄이) 일행이 멜론, 애호박 등 안동농산물 작황 점검과 수입 물량 확대 협의를 위해 16일 안동을 방문한다.
 홍콩 바이어의 이번 안동방문은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지난해부터 수출되고 있는 안동와룡농협의 `안동 속깊은 고구마’ 선별·포장 상태를 확인하고 풍천면 지역을 방문해 멜론, 애호박 작황을 점검한다.
 또 안동농산물 홍콩수출업체인 농업회사법인 안동무역(대표 최휴석)을 찾아 매년 7월초부터 9월말까지 수출해 오던 안동멜론을 올해는 6월20일경부터 첫 수출을 시작해 10월말까지 수출기간과 물량을 확대하는 방안을 협의하게 된다.

 안동무역은 그 동안 여름철 생산량 증가로 가격이 하락할 때 제한적으로 수출해오던 애호박 수출도 연중가격으로 협의해 연중 수출하는 방안도 협의할 계획이어서 안동농산물 홍콩 수출이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안동농산물의 홍콩수출은 지난 2011년 8월 안동시와 안동무역, 쉬퐁그룹 간 업무협약 체결 이후 첫해에는 사과 외 4종 110t 46만3000달러에 불과했으나 지난해는 감자를 포함한 8개 품목 432t 86만9000달러로 188%가 증가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홍콩 구매바이어의 안동방문으로 올해 안동농산물 홍콩 수출은 100만 달러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현지 판촉행사를 지속적으로 전개해 홍콩 소비자의 신뢰를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