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도청맞이 범시민 추진위’출범
  • 권재익기자
안동시`도청맞이 범시민 추진위’출범
  • 권재익기자
  • 승인 2014.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신문화운동 진행… “도청 소재지 시민 의식 갖도록 할 것” 

[경북도민일보 = 권재익기자]  안동시가 내년 7월로 예정된 신 경북도청 시대 개막을 앞두고 시민들의 의식 향상을 위한 대대적인 정신문화 운동에 나섰다.
 시는 2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도청 맞이 범시민운동 추진위원회’출범식을 가졌다.
 추진위원은 경제계와 학계, 종교계 등 각계 주요 인사 59명을 위촉했다.

 위원회는 도청 신청사가 이전되는 내년 7월까지를 1단계로, 이후 신도시 조성이완료되는 2027년까지를 2단계로 설정해 정신문화 운동을 펼친다.
 특히 1단계 기간에는 질서와 친절, 청결, 칭찬 등 4가지가 지역민들의 생활과 정신에 깊숙이 뿌리내리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김시년 기획예산실장은 “범시민운동은 순조로운 도청 이전 운동의 일환으로 지역민들이 도청 소재지 시민에 걸맞게 성숙된 시민 의식을 갖도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