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사랑
  • 경북도민일보
첫사랑
  • 경북도민일보
  • 승인 2017.0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인수

거친 땅에 손 묻었던 시간들이 있었느냐
아니거든 거기 들지 마라

도단 위로 달려가는 작달비 소릴 들었느냐
아니거든 사랑이라 말하지 말라


청춘의 진액들 다 소리 없이 흘러내린 밤이 있었느냐
아니거든 외롭다고 말하지 말거라

격렬한 흔들림에 몸 붙잡고 새벽을 건넌 적 있었느냐
아니거든 그리움이라 말하지 말거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