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콜택시 ‘광역이동지원센터’ 개소
  • 김우섭기자
장애인콜택시 ‘광역이동지원센터’ 개소
  • 김우섭기자
  • 승인 2017.0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교통지원시스템 도입 시범운행·센터구축 완료

[경북도민일보 = 김우섭기자]  경북도는 12일 장애인콜택시의 운행을 지원하는‘광역이동지원센터’개소식을 가졌다.
 구미에 소재한 광역이동지원센터에서는 그동안 시·군별로 운영해오던 콜센터 업무를 광역화 추세에 맞춰 장애인을 비롯한 교통약자의 이동편의 도모를 위해 본격적인 고객맞춤형 교통서비스(부름콜)를 제공한다.
 현재 도내 교통약자인 1·2급장애인은 3만6815명, 특별교통수단으로 105대가 운행중이다.
 지난해 8월 (사)한국교통장애인협회를 광역이동지원센터 운영기관으로 지정하고, 올해 첨단 교통지원시스템도입과 시범운행, 센터구축을 완료했다.

 개소식을 시작으로 구미시, 영주시 등 12개 시·군을 대상으로 ‘부름콜 서비스’를 실시하고, 특별교통수단 도입과 서비스 범위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부름콜서비스는 장애인콜택시 52대를 시범운행 후 확대 추진한다.
 운행지역은 구미, 영주, 상주, 경산, 군위, 청도, 청송, 영양, 영덕, 칠곡, 예천, 울진 등 12개 지역이다.
 부름콜은 대표번호(1899-7770)와 홈페이지(www.brmcall.co.kr)를 통해 이용을 신청할 수 있다. 이용시간은 오전 8시부터 오후 9시까지로 연중무휴로 서비스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