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문맹(文盲)
  • 경북도민일보
어떤 문맹(文盲)
  • 경북도민일보
  • 승인 2017.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시종

사람은 나이가 들면
점점 바보가 되는가 보다.

딴 글씨는 다 잘 보이는데,
유독 ‘어머니’란 글짜만 만나면
갑자기 눈앞이 흐려져,
‘어머니’ 세 글자 앞에선
그예 문맹(文盲)이 되고 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