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운목
  • 경북도민일보
행운목
  • 경북도민일보
  • 승인 2017.0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시종 

에어컨 바람 앞에서,
시원하게 춤추는 행운목.
 
여름에 시원한 것보다

더한 행운이 있을까.
 
행운목은 이름 덕분에
오나가나 행운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