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궁1호’ 오늘 오전중 추락… 우리나라 추락률 1/3600로 낮아
  • 서울취재본부
‘텐궁1호’ 오늘 오전중 추락… 우리나라 추락률 1/3600로 낮아
  • 서울취재본부
  • 승인 2018.0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서울취재본부] 중국의 우주정거장 ‘텐궁 1호’가 우리나라 시간으로 2일 오전 지구로 추락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천문연구원은 1일 텐궁 1호가 우리 시간으로 2일 오전 9시12분±4시간, 오전 5시12분에서 오후 1시12분 사이에 지구로 추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텐궁1호가 우리나라 상공으로 떨어질 가능성은 1/3600 정도라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밝혔다. 그러나 보다 정확한 추락 예상위치는 추락 1~2시간 전이 돼야 나올 것으로 보인다. 텐궁 1호는 중국이 지난 2011년 쏘아올린 길이 10.4m, 무게 약 8t의 실험용 우주정거장으로서 2016년 3월 ‘통제 불능’ 상태가 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중국 당국은 올 초까지만 해도 톈궁 1호의 통제 불능 사실을 부인했었다.
이런 가운데 각국 연구기관과 전문가들은 “톈궁 1호가 추락하더라도 선체 대부분이 대기권 중에서 불타 없어져 지상에 미치는 영향은 미미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