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 살해하고 제초제 마신 50대 남편
  • 이예진기자
아내 살해하고 제초제 마신 50대 남편
  • 이예진기자
  • 승인 2019.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흥해읍 식당서 범행
‘귀가 요구’ 거절하자 살해
포북署, 구속영장 신청 예정
포항에서 남편이 아내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한 사건이 발생했다.

포항북부경찰서는 자신의 아내를 흉기로 찔러 사망케 하고 제초제를 마셔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 했던 A(51)씨를 살인혐의로 수사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30일 오후 8시께 포항시 북구 흥해읍 한 식당 앞에서 아내 B(50)씨를 흉기로 수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즉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사망했다. 자신의 아내를 살해한 A씨는 흥해읍 한 다리 밑에서 극단적 선택을 위해 제초제를 마시고 신음하던 중 경찰에 발견됐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평소 아내 B씨에게 폭력을 휘둘러 B씨가 집을 나갔는데 A씨가 B씨를 다시 집으로 돌아오게 할 목적으로 B씨가 일하는 식당으로 편지를 써 찾아갔지만 거절당하자 미리 준비한 흉기로 수차례 찌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위세척을 마친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경위를 조사하고있고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