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군,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본격화
  • 여홍동기자
고령군,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본격화
  • 여홍동기자
  • 승인 2020.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사업비 160억7000만원 확보
고령군은 2021년 신규사업으로 신청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고방지구)이 선정돼 총사업비 160억7000만원(국비 80억원)을 확보했다.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위치는 다산면 월성리(고방) 일원 소하천(고방천) 제방이 낮아 집중호우 시 범람의 우려가 있고 특작하우스를 하는 주민들은 비만 오면 걱정이 앞서는 지역으로 사업이 완료되면 걱정없이 영농을 할 수 있어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주요사업 내용으로 통수단면이 부족한 소하천을 정비하고 낮은 교량, 횡단 BOX구조물을 정비해 범람의 위험요소를 제거할 계획이다.

곽용환 군수는 “이번 사업비 확보로 침수가 우려되는 지역이 재해로부터 안전한 지역이 될 것으로 보이며 앞으로도 사업비 확보에 적극노력해 재해로부터 안전하고 살기좋은 고령으로 만들기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