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철 前 대법원장 성주 장학금 1억 쾌척
  • 여홍동기자
김용철 前 대법원장 성주 장학금 1억 쾌척
  • 여홍동기자
  • 승인 2020.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주가 고향인 김용철(96·사진) 전 대법원장이 지난 10일 성주군 교육 발전을 위해 기탁금 1억원을 별고을 장학금으로 쾌척했다.

김용철 전 대법원장은 성주군 초전면 출신으로 서울대 법대를 거쳐 대법원판사, 법원행정처장 및 대법원장을 역임한 후 경희학원 이사장을 지냈다.

김 전 대법원장은 “성주를 떠나 한시도 고향을 잊은 적이 없었지만 그동안 고향을 위해 도움이 될 수 있는 기회가 없어 아쉬웠다. 이번 장학금 기탁을 통해 어려운 지역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해 지역에 보탬이 될 수 있어 기쁘다”며 고향에 대한 깊은 애정을 나타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