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극복·민생경제 회복 최우선...희망찬 청송 건설의 나침반 되겠다
  • 이정호기자
코로나 극복·민생경제 회복 최우선...희망찬 청송 건설의 나침반 되겠다
  • 이정호기자
  • 승인 2021.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자치 30돌… 지방의회 역할과 구상
이/광/호 청송군의회 의장
新 지방분권 시대는 모범적 의회 구현 계기
군민 눈높이 맞는 정책 추진 방향 제시하고
지방 내수경기 진작 사업 지원에 적극 앞장
지역 발전이 곧 대한민국 지방자치의 발전
 

이광호<사진> 청송군의회 의장은 “코로나19 사태가 1년이상 지속적되면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는 물론 군민 모두에게 전례없는 고통과 생활의 불편함을 주고 있다”며 “집행부와 상호·협력하여 코로나19 조기극복과 민생경제 회복을 위한 현안을 꼼꼼히 살피고 희망이 넘치는 신축년 새해를 만들어 가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의장으로부터 지방자치 30년을 맞아 지방자치·분권 실현 긍·부정적 평가와 지방의회 역활 및 새해의정 구상, 역점 사업 등을 들어봤다.



-집행부 견제하는 모범적 의회 구현

△이 의장은 지난해 12월9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법률안이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되어 이제 새로운 지방분권시대가 열렸다면서 경북북부시·군의장협의회 의장으로서 그동안 법 개정을 위해 애써온 우리 기초의원들의 노력이 보답을 받은 것 같아 감개무량하다고 했다.

특히 이의장은 지방의회의 책임과 역활이 확대한 만큼 각종 토론회,연찬회등을 통해 의원들의 전문성을 키우며 우수한 정책지원 전문인력 확보로 의회의 입법역량 강화에 노력과 의원들과 함께 지방자치법 시행령과 지방공무원법등 후속 입법진행 상황에 주목하면서 각종자치법규 등 개정안을 준비하고 주민참여를 강화 제도적 변화에 맞추어 군민의 기대와 욕구에 부응할 수 있는 일하는 의회를 만드고 집행부에 대한 진정한 견제와 감시를 통해 군민들에게 기쁨을 드리는 더욱 모범적인 의회가 되는 계기로 삼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에도 아쉬운 부분이 지방정부와 의회의 자율성과 책임성이 확대되고 주민참여가 강화되었지만 갈수록 심해지는 인구감소와 지방소멸 등 수도권과 지방과의 양극화가 심해지는 현 상황에서 지역이 돌파구를 찾기가 쉽지 않다는 현실을 토로했다.

또한 지방의회는 지방자치단체의 하위기관이 아님에도 지방자치법에 같이 규정되어 있어 국회법에 상응하는 지방의회법이 제정되어 지방의회의 독립적 운영기반이 마련되어야 한다고 했다.

-군민 눈높이에 맞추는 정책 추진

△새로운 제도적 환경에서 집행부와 더욱 소통할 수 있도록 하는 정책 수립과 결정과정에 집행부와 더욱 소통하고 충분히 협의하여 군민의 눈높이에 맞는 정책을 추진하도록 의회가 나침판 역활을 하는 동시에 아울러 군민 행복과 지역사회 발전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향해 나아가는 동반자로서 견제의 끈을 놓지않고 현안 해결을 위해 긴밀하게 소통하는 생산적인 긴장관계를 유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올해 역점사업으로는 호흡기 클리닉 설치,선별진료소 상시 운영등 지역 코로나19 감염병에 대한 선제적 대응을 강화하여 코로나19의 방역에 대한 정책적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지난해 경상북도 반향을 일의키기도 한 농민수당을 올해도 지원하여, 농업인으로서의 자긍심 고취와 농업여건을 개선하고 황금사과 연구단지를 조성하여 시장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명품 청송사과의 위상을 굳건히 지켜나가는데 힘을 보태며,저소득층·장애인·다문화가정 등 가장 어려운 이웃들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지역사회 안전망을 더욱 촘촘히 하여 사회배려 계층의 기본적인 삶이 보장되는 포용적 복지실현을 앞당겨 나가기로 했다.

-희망찬 청송 만드는데 의회가 솔선수범

△이밖에도 코로나19 상황에서 소외하고 있는 지역 내수경기 진작을 위하여 청송사랑화폐 사업을 총 250억 규모로 확대하고 지역 소비를 촉진하여 농업인, 자영업자, 소상공인과 군민 모두가 열매를 나누는 희망찬 지역경제를 만드는데 의회가 앞장서 나가겠다고 했다.

끝으로 이광호 의장은 “신축년 새해에는 청송군의회가 행복한 청송건설과 지방자치 발전에 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변함없는 군민과 함께 호흡하며 생활현장에서 발생하는 각종 민원을 신속히 해결하고 군민 여러분의 열망을 반영한 사업들이 합리적이고 체계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집행부의 감시의 끈을 놓치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