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 신입·경력 뽑는다
  • 이진수기자
포스코건설, 신입·경력 뽑는다
  • 이진수기자
  • 승인 2021.0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3일까지 홈페이지 접수
채용 연계형 인턴실습 통해
직무역량·조직적합성 강화
20~22일 온라인 채용설명회
포스코건설이 13일부터 채용 연계형 인턴 신입사원과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신입사원 지원자격은 올해 9월 입사가 가능한 기 졸업자 및 8월 졸업예정자이며 채용분야는 기계, 전기, 건축, 토목, 안전 등 5개 분야이다. 경력사원은 설계, 시공, 안전, 노무, 홍보, IT 등 14개 분야의 전문가를 모집한다.

지원서는 5월 3일 오후 1시까지 포스코그룹 채용 홈페이지(gorecruit.posco.net)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회사는 입사 지원자들의 채용관련 궁금증을 해소하기 위해 사전 신청자를 대상으로 20~22일 온라인 채용설명회를 열어 인사 담당자와 직무별 선배사원이 직접 화상상담을 제공할 예정이다.

신입사원 모집 전형절차는 서류전형 - AI역량검사 - 본사 인턴십(1개월) - 현장 인턴십(1개월) - 최종 면접 순으로 진행되며 최종 합격자 발표 및 입사는 9월이다.

이번 상반기 채용의 가장 큰 변화는 지원자들에게 다양한 실무경험 제공 및 회사 조직문화 탐색 차원에서 인턴십을 도입해 4주간 본사 지원부서 근무 후, 우수자에 한해 직무별로 4주간 현장실습을 진행한다는 것이다. 경력사원 모집은 건설 현장의 시공 관리자뿐 아니라 철도·터널 설계, 안전 진단, 노무사, 브랜드 기획, 빅 데이터 분석 등 각 분야 전문가를 채용할 예정이며, 해당분야 최소 5년 이상의 경력이 있으면 지원 가능하다.

포스코건설은 일과 삶의 균형, 고용 안정성과 성장잠재력을 높게 평가 받아 2021 대한민국 최고의 직장 건설업계 1위를 차지한 바 있어 직무역량과 조직적합성이 우수한 인재가 몰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 채용 담당자는 “기업시민 경영이념에 대한 이해를 기반으로 미래 건설산업을 선도할 창의적인 아이디어나 실천의식을 갖춘 인재, 인턴실습을 통한 직무역량과 성장가능성이 높은 인재 선발에 중점을 둘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