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거복지 사각지대 발굴·지원’ 대구 달서주거복지센터 문 활짝
  • 김무진기자
‘주거복지 사각지대 발굴·지원’ 대구 달서주거복지센터 문 활짝
  • 김무진기자
  • 승인 2021.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제외 전국 구·군 단위
기초자치단체 중 처음 개소
지난 14일 월성주공2단지아파트 내에서 열린 ‘달서주거복지센터’ 개소식에서 참석 내빈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달서구 제공
대구 달서구 지역에 서울을 제외한 전국 구·군 단위 기초자치단체 중 처음으로 주거취약계층의 통합적 주거복지 업무를 담당하는 전담기관이 들어섰다.

15일 달서구에 따르면 지난 14일 월성주공2단지아파트 내에 이 같은 내용의 ‘달서주거복지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이곳은 △수요자 맞춤형 주거복지 상담 및 사례관리 △주거 위기가구의 주거자립을 위한 긴급 주거 지원사업 △주거복지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주거 안정망 확보 △주거복지 교육 및 홍보·자원개발 사업 등 업무를 수행한다.

달서구는 이번 센터 개소를 시작으로 현장밀착형 상담 및 정보 제공 전문창구 역할을 수행하고, 공공과 민간자원 연계를 통해 주거복지 사각지대를 발굴·지원, 지역만의 특화된 주거복지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공공과 민간의 주거복지 전달 체계 구축으로 주민들의 주거 고민을 함께 해결하고 다양한 관련 정책 정보를 제공하는 등 맞춤형 서비스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공정한 주거 기회 제공을 통한 지역 주민들의 주거권 상향 실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