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포스위키 1주년…협업·소통 기여 ‘톡톡’
  • 이진수기자
포스코 포스위키 1주년…협업·소통 기여 ‘톡톡’
  • 이진수기자
  • 승인 2021.0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지식·경험 공유 문화 확산
직원 역량강화 멘토링 적극 활용
포항제철소 생산기술부 직원들이 포스위키 등 다양한 사내앱을 활용해 직무 노하우를 전수하고 있다.

직원들의 업무지식과 경력개발 고민 해결에 도움을 주기 위해 포스코가 오픈한 포스위키(POS-We:Key)가 1주년을 맞았다.

포스위키는 조직 구성원간 협업 및 지식공유 문화를 확산시키고자 도입했으며 위키(We:Key)는 ‘우리(We)를 키우는 성장의 열쇠(Key)’란 의미다.

포스코는 “직원들이 궁금해하는 업무지식과 경력개발 등을 포스위키에서 자유롭게 물어보고 답을 찾으라는 뜻에서 이름을 지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포스위키의 1년을 정리한 결과 총 1289건의 질문과 1780건의 답변이 등록됐다.

회사는 포스위키 활용을 장려하고, 지난 1년의 활동을 기념하는 의미에서 질문왕, 답변왕, 우수활용 부서를 선정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 생산기술부는 멘토-멘티 교육, 동료 엔지니어간 질문사항 해결 등에 포스위키를 적극 활용해왔다.

업무와 관련된 잘 알지 못하는 내용과 용어를 포스위키에서 묻고, 일상적으로 쓰던 용어를 명확하게 정의하는 등 부서원의 다양한 궁금증을 해결하는 데 활용했다.

포항제철소 곽현철 생산기술섹션 과장은 “포스위키는 부서 내 신입사원들이 다른 부서에 업무지식을 물어보는 데에도 편리하게 활용하고 있다”면서 “어디에 질문해야 할지 애매한 질문을 올리면 사내 업무지식 전문가들이 친절하고 상세하게 답변해 궁금증 해결에 도움이 되고 있다”고 했다.

한편 포스위키는 대표적으로 ‘업무지식 질문하기’와 ‘경력개발 상담하기’ 서비스를 제공한다.

두 서비스 모두 전직원이 게시판을 통해 자유롭게 질문하고 답변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