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요양병원·안마시술소 특별 방역점검
  • 김형식기자
구미시, 요양병원·안마시술소 특별 방역점검
  • 김형식기자
  • 승인 2021.0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가 요양병원·안마시술소 등 취약지역 특별방역점검을 벌이고 있다.
구미시는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에 따라 집단감염 예방을 위해 요양병원과 안마시술소에 대해 특별 방역점검을 실시한다.

관내 요양병원은 코로나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시설이라 지난 11월부터 종사자 선제검사를 실시하고, 12월부터는 종사자의 사적모임 금지 행정명령을 내린 바 있다.

종사자 선제검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초창기 4주 1회에서 지난 1월부터는 주 2회로 강화했으나, 최근 종사자와 입소자의 코로나 백신 1차 접종은 마친 상태라 선제검사도 이에 따라 2주마다 1회 실시하는 것으로 조정된 상태다.

구건회 구미보건소장은 ‘4차 대유행을 예방하고 코로나가 진정될 수 있도록 접종 대상자는 더 이상 백신접종을 미루지 말고, 또한 구미시민 모두는 나 스스로 방역 모범이 되어 코로나가 하루빨리 종식될 수 있도록 모두가 한마음으로 노력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