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에도 119 구조요원 배치
  • 허영국기자
독도에도 119 구조요원 배치
  • 허영국기자
  • 승인 2021.0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119구조본부, 13일부터
구급대원 2명 배치 시범 운영
11월까지 2개조 15일간 근무

국토 최동단 독도에 119구조인력이 전진 배치될 전망이다.

울릉군 독도관리사무소에 따르면 소방청 중앙119구조본부가 이달 13일부터 독도현지에 119구조 구급대원 2명을 배치하는 것을 골자로 한 시범운영 신청 협조를 요청했다고 10일 밝혔다.

119중앙구조 본부는 독도현지에 구조 구급대원을 배치, 2개조로 나눠 15일간 근무하고, 숙소는 독도 서도 주민숙소 3층을 사용하는 안을 두고 추진중인것으로 알려졌다.

독도 현지 119 구조인력 배치는 올해 11월 까지 시범운영을 거쳐 제반사항 파악 과 문제점 등을 보완 후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운영될 것으로 예상된다. 시범운영의 정확한 시기는 독도현지의 숙소 복구와 제반사항 등의 문제가 해결되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독도에는 지난해 독도를 연이어 강타한 ‘마이삭’과 ‘하이선’ 태풍 피해로 서도주민숙소의 발전기 와 조수기 등이 파손돼 다음 달 중 복구가 완료되기 때문에 구급대원 배치시기는 유동적이다.

그동안 독도는 육지와 원거리 지역으로 재난발생 시 외부 응급지원이 힘든 특수성 때문에 독도 현지에 119구조대를 전진배치하는 방안이 수년 전부터 검토돼 왔다.

한편 현재 독도에는 울릉군 소속 안전요원 직원 4명이 해마다 3월∼12월초순까지 독도서도 주민숙소에서 교대 근무를 해오면서 독도 탐방객 안전을 지키는 역할을 해오고 있지만 안전을 전담하는 전문 구조 인력은 아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