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금강송면 맞이방 개소
  • 김희자기자
울진 금강송면 맞이방 개소
  • 김희자기자
  • 승인 2021.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 ‘금강송면 맞이방’ 개소식이 열리고 있다.
울진군 금강송면(면장 장헌원)은 지난 18일 금강송면 삼근리에서 기관 및 사회단체장과 각 마을이장 및 농촌중심지활성화 추진위원 등 총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금강송면 맞이방’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개소식은 맞이방 운영위원장을 포함한 각 기관단체장과 노인회장, 발전협의회장 및 이장협의회장 등이 참여,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하에 진행됐다.

‘금강송면 맞이방’사업은 작년 6월 농림축산식품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의 일환으로, 농촌중심지의 생활편의, 문화.복지시설 등을 확충하고 농어촌 주민들의 정주서비스 기능을 육성하여 주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기 위한 시행되었다.

금강송면 삼근리 217-1번지 일원에 건축면적 104.54㎡, 총 사업비 2억7백만 원으로 조성, 금강송면민과 관광객들이 잠시 쉬어 갈 수 있는 휴식 공간과 만남의 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 행정추진위원장인 장헌원 금강송면장은 “면민이 언제든 편하게 즐기고 금강송을 방문하는 관광객들도 기억에 남을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 가겠다”며“지역 성장의 마중물 역할을 할 맞이방과 함께 금강송 발전을 위해 다함께 노력해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