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태권도 선수 3명 국가대표 상비군 발탁
  • 권오항기자
성주군 태권도 선수 3명 국가대표 상비군 발탁
  • 권오항기자
  • 승인 2021.0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태권도협회가 태권도국가대표 상비군에 성주군 선수 3명을 선발했다. (왼쪽부터)김가람 전미현 허진 선수. 사진=성주군 제공

대한태권도협회가 성주군의 김가람(성주중앙초 6년)선수를 꿈나무 대표로, 전미현(성주여중 2년)선수는 청소년 국가대표, 허진(성주고 3년)선수는 국가대표 상비군으로 각각 발탁했다.

학교 태권도 운동부가 별도로 없는 가운데에서도 3명의 국가대표 선수를 배출해내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성주군이 체육 분야의 인재 양성을 위해 여자실업팀 창단과 함께 초·중·고등부 태권도 우수선수 육성을 위한 노력의 결과로 나타나고 있다.

꿈나무 대표 김가람은 2021년 전국어린이태권왕대회 플라이급 1위에, 청소년 국가대표 전미현은 2021년 전국종별선수권대회 페더급 1위를, 국가대표 상비군에 이름을 올린 허진은 2021년 경북교육감기 전국체전 경북대표선발전 1위와 최우수선수상 등 굵직한 대회에서 상위성적을 거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