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압도' 김민우…4⅓이닝 2피안타 1실점 역투
  • 뉴스1
'이스라엘 압도' 김민우…4⅓이닝 2피안타 1실점 역투
  • 뉴스1
  • 승인 2021.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야구대표팀 투수 김민우(한화)가 눈부신 피칭으로 이스라엘 타선을 압도했다.

김민우는 2일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야구 녹아웃 스테이지 2라운드 이스라엘과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4⅓이닝 2피안타 1탈삼진 1볼넷 1실점으로 역투했다. 총 투구수는 61개.

한국은 이날 경기에서 패하면 금메달 도전이 험난해지기 때문에 반드시 승리가 필요했다. 중요한 경기에 선발로 나선 김민우는 이스라엘 타선을 꽁꽁 묶어 한국이 경기 초반 리드를 잡을 수 있는 발판을 만들었다.

경기 초반은 완벽했다. 김민우는 1회부터 3회까지 단 한 명의 주자도 출루시키지 않는 퍼펙트 투구를 했다.

1회초 이안 킨슬러와 대니 발렌시아를 내야 땅볼로 처리했고, 지난 조별리그 경기에서 홈런을 2방 때려냈던 라이언 라반웨이는 삼진으로 돌려세웠다.

2회초와 3회초에는 이스라엘 타자들을 맞혀 잡으며 효율적인 투구를 했다.

김민우는 4회초 2사까지 11타자 연속 범타 행진을 펼쳤다. 2사 후 라반웨이, 블레이크 게일런에게 연속 안타를 맞고 처음으로 주자를 내보냈다. 하지만 침착하게 후속타자 닉 리클스를 우익수 플라이로 처리,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김민우는 5회초 1사 후 미치 글래서를 볼넷으로 내보낸 뒤 마운드를 최원준에게 넘겼다.

2번째 투수로 등판한 최원준은 갑자기 내리기 시작한 비에 제구가 흔들리며 밀어내기 볼넷까지 허용, 김민우가 내보낸 주자가 홈을 밟게 했다. 계속된 2사 만루에서 조상우가 등판해 라반웨이를 투수 플라이로 처리, 추가 실점을 막았다.

한국은 5회초까지 이스라엘에 3-1로 앞서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