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균 "과거 민도희와 듀엣 무대서 음이탈 사고, 너무 미안했다"
  • 뉴스1
김성균 "과거 민도희와 듀엣 무대서 음이탈 사고, 너무 미안했다"
  • 뉴스1
  • 승인 2021.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성균이 과거 민도희와 듀엣 무대에서 음이탈 사고를 낸 것에 대해 언급했다.

3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영화 ‘싱크홀’의 배우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 김혜준이 출연해 DJ 김신영과 이야기를 나눴다.

김성균은 과거 ‘tvN 10 어워즈’에서 민도희와 듀엣 무대를 선보이다 음이탈 사고를 낸 것을 언급했다. 김성균은 “옆에 있던 (민)도희한테 너무 미안했다”라며 “바지 가랑이를 붙잡고 한없이 떨어지는 기분이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신영은 이에 “차승원씨도 그 시상식에 있었다”라고 말했고, 차승원은 “사실 나는 내가 상 받는 것 외에는 관심이 없다”라고 애기했다. 이어 “유해진하고 나 말고는 누가 참석했다 것도 기억이 안 난다”라고 해 폭소케 했다.

한편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지하 500m 초대형 싱크홀(땅꺼짐)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재난 버스터다. 오는 11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