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폐수 무단방출 사업장 12곳 적발
  • 김무진기자
대구시, 폐수 무단방출 사업장 12곳 적발
  • 김무진기자
  • 승인 2021.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 송치·과태료 등 처분

폐수를 무단 배출하거나 고장 시설을 방치하는 방법으로 환경위반행위를 한 대구지역 사업장들이 행정 당국에 적발됐다.

대구시는 지난 6월 7일부터 7월 31일까지 환경배출업소 71곳에 대한 집중 기획단속을 벌여 법을 어긴 12개 사업장을 적발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3공단, 성서공단, 염색공단, 달성공단 등 지역 4개 산업단지에 있는 도금, 안경제조, 금속가공·제조, 종이제품 제조, 섬유염색·가공 업종 중 상습 위반사업장 또는 위반 의심 사업장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주요 적발 내용을 보면 △폐수 무단 배출할 수 있는 시설 설치 1곳 △용수 유량계 미부착 1곳 △대기방지시설 고장 훼손 방치 2곳 △방지 시설 설치면제자 준수사항 미이행 1곳 △방지 시설 일지 미작성 등 7곳이다.

시는 위반 사업장 중 폐수를 무단 배출할 수 있는 시설 설치 및 용수 유입 유량계 미부착 등 2개 사업장에 대해서는 수사 후 검찰에 송치할 방침이다. 또 대기방지시설 고장 훼손 방치 등 기타 위반 사업장에 대해서는 과태료 및 행정 처분키로 했다.

시는 이 같은 불법행위의 재발을 막기 위해 끝까지 추적, 위반행위를 단속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