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일자리 창출 평가에 김천시 ‘대상’
  • 김우섭기자
경북도, 일자리 창출 평가에 김천시 ‘대상’
  • 김우섭기자
  • 승인 2021.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우수상에 영천시·칠곡군
상주시·의성군 ‘우수’ 수상

경북도는 29일 도청에서 올해 일자리 창출 시군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5개 시군에 대해 시상했다.

김천시가 대상, 영천시와 칠곡군은 최우수상, 상주시와 의성군은우수상을 차지했다.

일자리 창출 추진실적 평가는 매년 시군을 대상으로 한 해 동안 일자리 창출 전 분야에 걸쳐 우수하고 창의적인 일자리 시책을 펼친 시군을 발굴해 수상하고,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있다.

수상 시군에는 도지사의 상장과 함께 대상 350만원, 최우수상 150만원, 우수상 100만원의 시상금도 지급된다.


대상을 수상한 김천시는 전국 3번째로 일자리 기금을 조성해 청년 창업공간 지원, 청년 취창업 인큐베이팅 지원및 청년센터를 설립·운영했다.

또 김천1일반산업단지(3단계) 준공 전 조기 분양 및 우량 앵커기업을 유치해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한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칠곡군은 오토캐트&3D프린트 사무마스터 양성사업 등 칠곡의 지역의 특성과 여건에 맞는 맞춤형 일자리 창출 사업을 추진했다.

이 외 시군에서도 코로나 19 위기 상황에서 지역의 고용 위기를 해소하기 위해 발 빠르게 대응했으며, 지역별 특성에 맞는 신규 사업을 다양하게 발굴 추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