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경제 활력·민생안정·미래 위한 준비 만전”
  • 유호상기자
“김천경제 활력·민생안정·미래 위한 준비 만전”
  • 유호상기자
  • 승인 2022.0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충섭 시장, 신년사 통해 2022년 시정방향 제시
올해 중점 시정운영 핵심키워드 ‘회복, 안정, 도약’
취업 취약계층 일자리사업·4차 산업시대 전략산업 준비 등
김천시는 2022년 중점 시정운영 핵심키워드를 회복, 안정, 도약으로 정하고 지역경제 활력과 민생안정, 미래를 위한 준비에 박차를 가해 나갈 계획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3일 시청 강당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통해 2022년도 시정운영 방향을 밝혔다.

먼저, ‘회복’이라는 키워드를 통해 “일상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로 도시에 활력을 불어넣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4단계 산업단지의 미래 유망업종 특화단지를 조성하고,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 경력단절여성, 노년층을 위한 맞춤형 일자리사업 추진으로 안정적인 일자리를 늘려나갈 계획이다.

또한, 김천사랑상품권 1200억원 확대 발행, 소상공인 온라인 마케팅 지원 등을 통해 골목상권에 생기를 불어 넣는 한편, 부항댐 생태휴양 펜션과 전통 한옥촌 등 휴양시설 및 2만평 규모의 제2스포츠타운, 스포츠메디컬센터, 복합운동장 및 야구장 조성을 통해 스포츠 특화도시 기반을 구축한다.

다음으로 ‘안정’을 위해 “일상의 행복을 더하는 삶의 품격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지난해 출범한 김천복지재단 활성화를 통하여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노인건강센터, 맘지원센터, 장애인회관과 함께 도내 최초 장애인전용 국민체육센터 건립으로 계층별 맞춤 복지시설을 대폭 확충한다.

또한, 도내 최초 임신 축하금 지원, 공공산후조리원 건립 등 저출생 문제에 적극 대응하고, 쾌적한 교육환경 구축과 학력향상 프로그램, 창의인재 교육 등 우수인재양성에 집중한다. 특히, 안전을 최우선으로 빈틈없는 방역, 집단면역 형성과 함께 스마트 시티를 완성하고, 자연재해 위험지구 정비 및 첨단 재난관리 시스템 구축으로 재난대응 능력을 높여 나간다.

마지막으로, ‘도약’을 위해 “탄탄하고 경쟁력 있는 미래를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전국 최초 비가시권 국가드론 실기시험장과 튜닝카 성능안전시험센터, 자동차 서비스 복합단지, 스마트물류 거점도시 육성 등을 통해 4차 산업시대 전략산업을 차질 없이 준비하고, 십자축 철도망의 조기구축과 대구권 광역철도의 김천 연장을 완성하여 사람과 물류가 모여드는 사통팔달 교통중심지를 만들어간다.

또한, 총 5개 권역의 도시재생사업 추진과 전선지중화 사업, 도심공원 조성 등 원도심을 매력적인 생활공간으로 조성하고, 혁신도시 내 복합혁신센터, 청소년테마파크, 연합병원 및 국민체육센터 건립, 중앙고등학교 신축이전 등 혁신도시 정주여건을 개선하여 균형발전을 도모해 나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