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건설공사 합동설계단 운영
  • 김영무기자
영양군, 건설공사 합동설계단 운영
  • 김영무기자
  • 승인 2022.0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 건설공사 합동설계단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영양군은 지난 3일 2022년도 건설공사 합동설계단 운영에 들어갔다. 이는 건설안전 과장을 단장으로 시설공사 관련 시설직 공무원 29명으로 구성됐다.

군은 코로나19 특별방역기간 중 합동설계단을 운영하는 관계로 발대식은 간략한 군수의 격려로 갈음하고 바로 설계단 운영에 돌입한다.

이날 시작으로 다음달 28일까지 도로교량사업, 농업기반사업, 상수도 및 관광개발사업, 하수도사업, 하천사업 등 6개 반으로 편성해 총 320여건(200억원)의 사업에 대해 합동설계 업무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후 2월 말부터 시작해 일제히 공사 발주와 착공을 시작해 농번기 이전인 5월 중으로 사업의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사업대상 지구의 설계 단계부터 주민의견을 적극 반영함으로써 민원 발생 및 주민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 실무자들이 직접 설계에 참여함으로써 설계용역비 등의 예산 절감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