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나눔연맹, 영양군에 ‘사랑의 쌀’ 500포 기탁
  • 김영무기자
한국나눔연맹, 영양군에 ‘사랑의 쌀’ 500포 기탁
  • 김영무기자
  • 승인 2022.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위기 속 보탬 되길”
(사)한국나눔연맹이 영양군에 사랑의 쌀을 기부했다. 오도창 군수(왼쪽)와 한국나눔연맹 관계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한국나눔연맹이 소외된 이웃을 위해 영양군에 3300만원 상당의 사랑의 쌀(20kg) 500포를 기탁했다.

대구에 본부를 둔 한국나눔연맹은 지난 1992년 개관해 정부 지원 없이 국민 한 사람 한 사람이 스스로 천사가 되도록 국내외 이웃 사랑을 실천하는 순수 선행기관으로 전국에 천사무료 급식소 13곳을 운영하고 있다.

전달식에 참석한 한국나눔연맹 제종희 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불안한 분위기 속에서 특히 힘든 시기를 보내는 소외계층에게 보탬이 되기 위해 사랑의 쌀을 기탁했다”고 했다. 이어 “앞으로도 소외된 사회적 약자를 돌보며, 나눔을 실천하는 복지 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안효선 행정복지국장은 “계속되는 불경기로 취약계층에 대한 관심이 더욱 필요한 시점에 이런 소중한 기부를 이어주셔서 감사드리며, 기부해 주신 물품은 꼭 필요한 이웃들에게 소중하게 전달하겠다”고 답했다.

기탁 받은 사랑의 쌀은 설 명절을 맞아 관내 소외계층에 두루 전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