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산불 피해 최소화 총력 대응
  • 김희자기자
울진군, 산불 피해 최소화 총력 대응
  • 김희자기자
  • 승인 2022.0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안전대책본부 24시간 가동… 주민 대피·이재민 지원
이재민 대피소에 보건소 인력 상시 배치… 불편 최소화 노력
울진군은 지난 4일 발생한 산불과 관련하여 모든 행정력을 동원, 피해 최소화와 군민 보호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군은 산불 대응을 위해 전 직원이 비상근무 중이며 울진군 재난안전대책본부 구성·운영, 상황 총괄반 24시간 가동으로 산불진화를 위한 인력 및 장비 지원, 산불 발생 지역 주민 대피, 이재민 지원 등을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울진군은 이재민의 상당수가 고령의 어르신임을 감안하여 울진국민체육센터에 보건소 인력을 상시 배치하고 있으며, 고혈압과 당뇨 등만성질환을 가지고 있으나 대피로 인해 약을 챙기지 못한 주민을 위한 긴급처방, 찾아가는 건강보건소 버스 운영 등 이재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지난 6일 울진군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됨에 따라 신속한 피해복구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산불진화와 함께 피해현장 조사를 병행하여 진행하고 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초대형 산불이 이어지는 초유의 사태로 인해 구석구석까지 행정지원이 미치지 못하고 있는 점 송구스럽게 생각하고,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피해복구와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물품전달과 성금 기부, 자원봉사 등으로 참여 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지금의 위기를 이겨낼 수 있도록 끝까지 함께 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