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 봄철 농무기 기간 해상 밀입국 예방 활동 강화
  • 허영국기자
동해해경, 봄철 농무기 기간 해상 밀입국 예방 활동 강화
  • 허영국기자
  • 승인 2022.0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해해양경찰서는 바다에서 짙은 안개가 자주 생기는 봄철 농무기(3~7월)기간동안 해상 밀입국 발생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대대적인 해상 밀입국 예방활동을 강화한다고 11일 밝혔다.

해경은 지난 4월 중순부터 동해해경서 관내 항·포구, 해안가를 중심으로 CCTV 사각지대와 밀입국 취약지의 미등록 소형보트 현황 파악 등 밀입국 사전 예방 활동에 주력하고 있다.

또한 유동인구가 많은 여객선터미널, 어촌계, 수협 등 공공장소에 밀입국 신고 홍보 포스터를 부착하고, 특히 밀입국 신고 문구가 새겨진 홍보물품을 지역주민과 행락객들에게 배부해, 국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신고의 중요성 등을 알렸다.

해경 관계자는“안개가 짙은 시기를 이용해 공해상 선박에 몰래 환승하거나 레저보트 등을 통한 밀입국 시도 가능성이 높다”며“의심선박 또는 수상한 사람을 발견하면 즉시 신고 해 줄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