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지열발전부지, 안전관리사업 총력
  • 모용복선임기자
포항 지열발전부지, 안전관리사업 총력
  • 모용복선임기자
  • 승인 2022.0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부지내 시추기 철거 완료
심부지진계·지하수 관측장비
설치 통해 부지내 안전성 확보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 구축
시추기 철거가 완료된 포항 지열발전부지에 안전관리 모니터링 시스템 설치가 돼 있다. 사진=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16일 지열발전부지에서 시추기 철거 및 안전관리 모니터링 시스템 설치가 안전하게 완료됐다고 밝혔다.

시추기는 신한캐피탈에서 코로나19 등의 문제로 시추기 매각에 어려움을 겪어오다 지난 2월 약 10일 정도의 시추기 점검을 통해 일본기업과 시추기 매매계약이 체결돼 추가 여진 없이 4월 철거가 이뤄졌다.

시추기 철거 후 심부지진계 및 지하수 관측 장비가 설치돼 지열발전부지의 안전성 확보와 소규모 여진을 관리하기 위한 지속적인 실시간 정밀 안전관리 모니터링 시스템이 구축됐다.

심부지진계는 정밀 극미소 지진활동 관측을 위해 PX-1 시추공에 1400m, 780m, 500m 깊이로 설치돼 국내에서는 최고 깊은 위치에서 관측이 가능하며, 지하수 관측 장비는 지열발전부지 내 PX-1, PX-2, EXP-1 시추공 3곳에 설치돼 지하수 수위 및 수질 변화를 실시간으로 감지할 예정이다.

현재 지열발전부지 내의 건축물 및 지장물 등이 순차적으로 처분되고 있고, 포항 지진안전관리 연구센터의 부지가 단계적으로 정비되고 있으므로, 지열발전부지의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관리를 위한 포항 지진안전관리 연구센터 구축·운영사업이 조만간 가시화될 예정이다.

심부지진계 외에도 지열발전부지 반경 20km 내에 추가 여진 실시간 감지를 위한 지표지진계 관측소 20개소와 지표 변형 자동 관측을 위한 GNSS/AT 관측소 3개소가 지난해 5월과 10월 설치돼 지열발전부지 안전관리가 이뤄지고 있다.

포항시는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지열발전부지의 안전관리를 위해 정부와 협력을 통해 포항 지열발전부지 안전관리사업을 원활하게 진행하고, 지진으로부터 안전한 포항을 만들기 위한 노력에 매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