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선거로 쌓이는 폐현수막 ‘마대자루’로 재활용
  • 모용복선임기자
포항시, 선거로 쌓이는 폐현수막 ‘마대자루’로 재활용
  • 모용복선임기자
  • 승인 2022.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사이클링 시범사업 추진
기존 소각·매립했던 현수막
낙엽 수거 공공마대로 제작
환경오염 예방·개선 기대
폐현수막 재활용 모습.
포항시는 올해 대선 및 지방선거로 인해 폐현수막이 다량 발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19일부터 폐현수막을 마대자루로 만드는 ‘업사이클링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평소 행정안내 등으로 사용되고 있는 현수막은 각종 화학염료로의 인쇄로 재활용이 어려워 폐기물 처리업체를 통해 소각되거나 매립되는데, 이때 다이옥신 및 미세플라스틱 등이 배출되고 오랜시간 분해되지 않는다는 점으로 인해 부수적인 환경오염 발생이 불가피하다.

이에 시는 ‘포항시 여성문화회관 소속 자원봉사센터’와 협업으로 폐현수막을 마대자루로 제작해, 재활용 선별장 내 선별품 보관마대나 가을철 낙엽 수거용 공공 마대로 재활용할 계획이다.

또한 ‘투명페트병 모으기 캠페인’ 등 다양한 재활용 분리배출 활동을 전개하는 포항시 새마을협의회에 보급하고, 추후 재활용마대 사용 희망 공동주택 등에 무상 배부하는 등 폐현수막 재활용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안정된 수요처를 확보한다는 방침이다.

신정혁 자원순환과장은 “이번 폐현수막 재활용 시범사업을 통해 환경오염을 방지하고, 재활용 제품 사용에 대한 인식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