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장애인체육회 경북선수단, 역대 최고 성적 달성
  • 조석현기자
경북장애인체육회 경북선수단, 역대 최고 성적 달성
  • 조석현기자
  • 승인 2022.0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 출전한 여자 역도 -50kg급 최예린 선수가 3관왕을 차지하고 기념포즈를 취하고 있다.
경북장애인체육회(회장 이철우)는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개최된 제16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서 경북선수단이 역도 등 15개 종목에 출전해 역대 최고 성적을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함께 뛰는 땀방울, 자신감의 꽃망울’ 이란 슬로건 아래 육상, 역도 등 17개 종목에 전국 17개 시·도 초·중·고 선수단과 임원 총 3096명이 참가했다.

또한, 2019년 전북대회 이후 3년 만에 정상 개최됐으며, 경북선수단은 15개 종목에 190명의 선수단이 참가해 갈고닦은 기량을 마음껏 선보였다.

경북선수단은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16개, 은메달 17개, 동메달 21개 총 54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특히, 여자 역도 -50kg급 최예린(포항명도학교) 선수가 3관왕(파워리프트종합, 스쿼트, 데드리프트)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경북장애인체육회 전종근 사무처장은 “그동안 훈련을 통해 갈고 닦아온 자신의 기량을 이번 대회에서 여지없이 발휘해준 선수들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장애학생 체육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