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모내기 없는 ‘벼 드론직파’ 시연
  • 황병철기자
의성군, 모내기 없는 ‘벼 드론직파’ 시연
  • 황병철기자
  • 승인 2022.0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계이앙 比 생산비 대폭 절감
농촌 인력난 해소 큰 보탬 기대
의성군은 농촌일손부족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다인면 가원리에 위치한 1ha 규모의 시범재배 논에서 벼 드론직파 기술을 선보였다.

30일 농업기술센터는 직파재배는 볍씨를 논에 바로 뿌려 모를 기르는 것으로 육묘과정과 모내기 과정이 필요 없어 기계이앙 대비 생산비가 ha당 최고 120만 원 가량 절감되고 작업시간도 대폭 줄일 수 있다고 밝혔다.

또 비료 살포, 병해충 방제 등 드론을 활용한 생력재배로 작업 효율을 높이고 농촌의 고령화와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실에서 농촌 인력난 해소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정영주 소장은 “농촌 일손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저탄소 농업기술 확대 보급을 위해 올해 1ha를 시범 재배해 작황을 분석하고, 점차적으로 드론직파재배 면적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