힌남노가 할퀴고 간 영덕 과수농가
  • 김영호기자
힌남노가 할퀴고 간 영덕 과수농가
  • 김영호기자
  • 승인 2022.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일 영덕군 지품면 기사리 권모(68) 씨의 사과 과수원에서 마치 도리깨(콩, 보리 등 곡식을 두들겨서 알갱이를 떨어내는 데 쓰이는 재래식 연장)로 난타당한 듯이 우수수 떨어진 낙과 사과를 50사단 영덕대대와 장사대대 장병, 영덕군농업기술센터 직원들이 수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